장바구니  주문배송확인  이용안내  고객센터  이메일

 
       
 
 

   
  가을처럼
  글쓴이 : 청솔     날짜 : 08-10-14 05:42     조회 : 4271    
  트랙백 주소 : http://yyhoney.com/bbs/tb.php/free/156
  가을처럼

앞서가는 세월이 부르면
가을도 따라 움직이고
파란 하늘이 손짓하면
나무는 하나 둘 옷을 벋어 버립니다.

단풍잎 하나 떨어지면
뜨거운 가슴에 안기던 사랑은 한 걸음 뒤로 가고
은행잎 하나 떨어지면
가슴 저리는 그리움은 한 걸음 앞서 갑니다.

아리한 기억으로 자리 잡은 사랑 이야기를
한 손에 웅켜 잡으면 눈물 되어 흐르고
품에 안으면 만날 수 있다는 재회를 꿈을 꾸는데
소리없이 가고 있는
가을 손을 꼭 잡고 그대는 떠난 겁니까?

힘없이 떨어지는 낙엽이 되어
당신이 가신 그길을
떠나가는 가을처럼 나도 가야 하는 겁니까?

하얀 눈꽃이 내리고
서리꽃이 꼿꼿이 앉아 있는
춥고도 험한길을 찾아
말 없이 가고 있는 가을을 따라
한 마디 말도 하지 말고
내 마음도 따라가야 하는 겁니까?
이렇게 말없이 떠나는
가을을 바라보면서 .....
 
진주농장

솔향기   08-11-15 15:03
아~가을이 가네요~진한 얼룩으로 지나간 추억들이 아련히 떠오르네요...보고싶고 그리운 얼굴들.지금쯤 어디에서 낙옆을 밟으며 걷고 있을까.............
   

 
   
Copyright ⓒ2007 한봉영양군보호육성회. All Rights Reserved.
사업자 등록번호 : 508-82-64504   통신판매등록번호 : 제2007-5호   주소 : 경북 영양군 수비면 발리1동 733-2
전화 : 054)682-3797, 010-5253-2444   팩스 : 054)682-3790  개인정보관리책임자 : 진봉길
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